Posted
Filed under Others
|| English || 中文 || view 1937 ||

내가 1994년부터 사용하던 지갑을 드디어 교체했다. 계산해보니 23년 정도 썼다.

지갑 지갑 지갑

그동안 몇 번 바꿀 생각도 했으나, 용도에 적합한 것을 찾기가 쉽지 않았다. 곳곳이 헤어지고 찢겨서 내용물이 제자리를 찾지 못하는 경우도 생기도 해서 바꾸기는 바꿔야 했다.

올 생일에 동생들이 내 용도에 적합한 것을 찾아 선물해 줘서 바꿔쓰게 되었다.

OLD NEW

OLD NEW

괜찮다. 아주 좋다.



"Others" 분류의 다른 글
KBS 어린이 독서왕 대회 준비하는 어린이 여러분, 다른 책은 대회 끝나고 읽어야 하는 거 알죠? (0)2013/04/10  
[선착순 1명] 뮤직소다 MP3 무료 다운로드 쿠폰 (1)2010/02/05  
[생활 속 사진] 어느 자판기 문구 "도아를 위로 열어 젖힌 후 ......" (1)2010/03/23  
'엣지 있게', 엣지(edge)의 정의 (4)2009/08/17  
오늘 받은 스팸 문자 두 개 (0)2014/02/25  
  ◐ 관련 글 ◑   ◐ 100일간 인기 글 ◑
 
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 표시-비영리-변경 금지 2.0 대한민국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.


RSS 2.0 feed
ATOM 1.0 feed
Tag ,
Response
You can track responses via RSS / ATOM feed
RSS 2.0 feed
ATOM 1.0 feed